‘경영난 해소’ 충북 소상공인육성자금 150억 지원
‘경영난 해소’ 충북 소상공인육성자금 150억 지원
  • 안영록 기자
  • 승인 2018.05.1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청 전경. ⓒ충북뉴스
▲충북도청. ⓒ충북뉴스

(충북뉴스 안영록 기자) 충북도는 소상공인 경영난 해소를 위해 14일부터 18일까지 올해 3차분 육성자금 150억 원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자금은 소상공인에게 저리융자를 통한 자금난 해소로 자생력을 강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 마련이 목적이다. 

도내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 대상으로 업체당 최고 5천만 원 한도로 최대 3년까지 이용할 수 있다. 대출금리 중 2%는 도에서 지원한다.

자금신청은 충북신용보증재단 본점과 지점 4곳에서 할 수 있다.

도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350억 원에서 700억 원 규모로 늘려 지원하고 있다. 올 들어선 지금까지 1천332건에 399억 원이 지원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