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앙성~소태간 세월교 가설…2020년 상반기 준공
충주시 앙성~소태간 세월교 가설…2020년 상반기 준공
  • 소진섭 기자
  • 승인 2018.03.20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뉴스 충주=소진섭 기자) 충주시 앙성면과 소태면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앙성~소태간 세월교 가설공사가 시작됐다.

충주시는 20일 소태면 복탄리 남한강 둔치에서 앙성~소태간 세월교 가설 기공식을 가졌다.

이번 사업에선 79억 원을 들여 교량 연장 244m, 폭 8m 2차선으로 하천의 평균수면에서 1m의 통수면을 확보해 앙성면 조천리와 소태면 복탄리를 연결하고 접속도로 481m를 개설한다. 2020년 상반기 준공 계획이다.

조길형 시장은 “세월교가 준공되면 수많은 인‧물적 소통의 길로 이어져 주민 소득증대 등이 기대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